현대로템, 2024 사우디 국제방산전시회 참가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박동익 기자
기사입력 2024-02-05 [12:17]

▲ 2024 사우디국제방산전시회 현대로템 다목적 무인차량과 부스 전경


현대로템이 중동 시장에서 첨단 지상무인플랫폼 기술력을 선보인다. 현대로템은 4일(현지 시각)부터 8일까지 5일간 사우디의 수도 리야드에서 개최되는 ‘2024 사우디 국제방산전시회(WDS·World Defense Show)’에 참가한다고 5일 밝혔다.

 

올해 2회째를 맞은 이번 전시회는 사우디 국방부와 방사청(GAMI), 국영 방산업체인 SAM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총 45개국의 750여개 방산업체가 참가해 지상무기체계부터 우주 국방 분야에 이르는 다양한 기술을 교류하게 된다.

 

현대로템은 지상무인플랫폼 라인업을 앞세워 시장 거점 확대를 위한 영업 활동에 나선다. 중동 시장에서는 첫선을 보이는 실물 크기의 다목적 무인차량과 디펜스 드론을 포함해 사막색으로 도색된 중동형 다목적 무인차량이 목업으로 전시된다.

 

최근 글로벌 방산 시장에서 무인 체계 기술은 미래 전장 환경에 대비할 핵심 분야로 꼽힌다. 전 세계적인 저출산과 인구 고령화로 인해 병력 자원이 줄어들고 있는 데다 자율주행 및 인공지능(AI)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접목한 첨단 무인화 장비가 향후 병력 피해 최소화를 위한 대안으로 급부상하고 있어서다.

 

현대로템의 다목적 무인차량(HR-SHERPA)은 다양한 작전 및 임무에 활용될 수 있는 넓은 확장성을 갖췄다. 부상병이나 탄약, 군장을 이송하거나 고속충전장치 및 원격무장장치를 탑재해 감시·정찰 임무 등 여러 가지 역할을 수행할 수 있다. 이번에 전시되는 중동형 다목적 무인차량에는 LIG넥스원의 대전차유도무기가 탑재된다.

 

다목적 무인차량은 방위사업청에 현대로템이 처음 사업 아이디어를 제안한 뒤 2020년 12월 신속시범획득사업을 단독 수주하면서 연구개발에 본격 착수됐다. 신속시범획득사업은 4차 산업혁명의 기술발전 속도에 맞춰 첨단 무기체계를 군에 빠르게 도입하기 위해 마련된 제도다.

 

현대로템의 다목적 무인차량은 2021년 7월 국내 최초로 군에 시제 차량 2대가 납품된 후 6개월간 진행된 야전 시범 운용을 성공적으로 마치면서 군의 긴급 소요 결정에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했다. 지난해 6월과 9월에는 연합·합동 화력격멸훈련과 건군 75주년 국군의날 행사에 참여하는 등 3년여간 군 전투실험 및 대규모 국가행사에 모습을 드러내며 미래 지상무기체계로서 국방 혁신에 기여하고 있다.

 

현대로템은 현대자동차그룹과 모빌리티 및 전동화시스템, 자율주행, 인공지능(AI) 등 다양한 차량 기술 연구개발 분야에서 협업하며 다목적 무인차량의 성능을 지속적으로 끌어올리고 있다. 향후에는 화생방정찰·지뢰탐지·드론 무인차량뿐만 아니라 무인중전투차량에 이르기까지 무인 플랫폼 계열화를 추진해 군 소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수소연료전지 기반 미래 무인 플랫폼인 디펜스 드론에는 LIG넥스원의 대(對)드론 통합 방어 체계(ADS·Anti Drone System)이 적용된다. 국내 최대 방위산업 전시회인 ‘2021 서울 아덱스(ADEX)’에서 첫선을 보였던 디펜스 드론은 자율주행과 원격주행이 가능하고 운용 목적에 따라 플랫폼에 다양한 임무 장비 탑재가 가능하다.

 

또한 ‘2023 서울 아덱스’ 때 실물 전시로 처음 공개된 수출형 K2 전차(K2EX) 및 계열전차도 사막색으로 도색된 중동형으로 전시된다. 무인포탑과 현궁을 탑재하며 개선된 방호성능과 수상추진 능력을 갖춘 계열화된 30t급 차륜형장갑차도 함께 공개되는 등 현지에 특화된 맞춤형 무기 체계 라인업이 중점적으로 홍보된다.

 

한편 2022년에 열린 제1회 사우디 국제방산전시회에서 현대로템은 중동의 폭염 속에서도 전차 운용이 가능하도록 차광막 등을 적용한 중동형 K2 전차를 포함해 다목적 무인차량, 차륜형장갑차 등을 선보이며 현지의 관심을 이끈 바 있다.

 

현대로템은 육군 현행 작전 및 다양한 전투실험과 시범 운용에 투입되며 성능과 기술력을 공인받은 다목적 무인차량을 중심으로, 자사의 우수한 무인 체계 기술력을 전 세계에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동익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시사포스트. All rights reserved.